新 팔도유람

[아산] 겨울엔 역시 온천

추우면 추울수록 진가를 발휘하는 것은 따뜻한 온천수다. 김이 모락모락 피어 오르는 온천수에 몸을 담그고 있으면 노곤함은 금새 사라져 버린다. 그야말로 겨울철에 안성맞춤 힐링법이라…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