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부르면 갑니다” 영암 대불산단에 콜버스 누빈다…

‘택시처럼’ 부르면 오는 버스가 대불국가산단이 있는 영암군 삼호읍 일대에서 다음 달 5일부터 시범 운행한다. 영암군은 오는 3월5일부터 삼호읍 일대에서 ‘영암 콜버스’를 시범 …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