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고학자 임영진 교수가 본 마한

마한 장고분

고고학자 임영진 교수가 본 마한 지난 글 에서는 마한의 석실묘는 석실이 지상에 위치하여 가족묘로 이용되었음을 살펴 보았다. 영산강유역을 중심으로 분포하는 장고분은 지상 석실을 가…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