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새설계-김철우 보성군수 “100세 이상 최장수 지역…‘더불어 행복한 복지 보성’ 실현”
전문인력 보강 치매 예방·치료 앞장
농산물 가격안정기금 농가소득 보장
영유아 보육·돌봄 공적 서비스 강화
2019년도 주요 사업은
2019년 01월 08일(화) 00:00


“100세 이상 전국 최장수 지역에 걸맞은 ‘더불어 행복한 복지 보성’을 실현해 나가겠습니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광주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치매안심센터 개소를 시작으로 복지 보성의 초석을 다지고, 내실 있는 프로그램 운영과 전문 인력 보강으로 치매 예방과 치료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초심을 잃지 않고 오직 보성을 위하는 길만 생각하겠다는 김 군수는 “어르신 백내장 수술비, 전립선 질환 검사비, 대상포진 예방접종 지원 등을 통해 수술비 걱정 없는 의료 복지를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김 군수는 “마을경로당에 식사·청소 도우미를 배치하고 사회복지 종사자 처우개선을 통해 수준 높은 복지 서비스로 윤택함을 더하겠다”고 말했다.

핵심산업인 농어업에 기반을 둔 경제 정책도 제시했다.

김 군수는 “농산물 가격안정기금을 조성해 농민들이 안정적인 가격으로 농산물을 공급함으로써 농가소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며 “맞춤형 농기계와 벼 공동육묘장, 비가림하우스 등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농가 노동력 부족을 해소하고 생산성 제고에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김 군수는 이어 “농산물 종합가공센터를 건립해 소규모 농업인들의 부가가치를 확대해 농외소득 증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며 “벌교 꼬막 어촌자원 융·복합사업으로 벌교 꼬막의 위상을 굳건히 하고 6차 산업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작은 목소리도 크게 듣는 ‘군민중심 공감행정’ 구현을 위해 군민과의 소통 정책도 변함없이 추진한다.

김 군수는 “마을 순회 현장 군수실과 군민 신문고를 운영해 의견을 수렴하겠다”며 “이장 및 사회단체 간담회 정례화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군민이 목소리를 낼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교육 정책에 대해선 “지방 교육의 경쟁력을 키우고, 학부모의 교육비 부담은 덜어 아이 키우기 좋은 미래 교육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며 “보육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영유아 보육과 돌봄서비스 등 공적 서비스를 강화하고 아이들이 마음껏 뛰놀 수 있는 아이 친화적 교육 환경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 군수는 이어 “천년의 역사와 문화 관광기반을 바탕으로 특색 있는 문화체육관광을 실현하겠다”며 “율포해수욕장 관광지와 해양종합휴양지 조성사업, 여자만 벌교갯벌 해양 테마공원과 득량만 해양관광 진흥 지구 지정 추진 등을 통해 남도의 해양관광 선두 주자로 우뚝 서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다양한 스포츠 시설 정비와 경기장 개보수로 제58회 전라남도 체육대회의 성공개최에 전력을 기울이겠다”며 “4개 읍면에 전천후 게이트볼장을 건립하고, 다목적 운동장 조성 등 다양한 체육 시설 활성화로 군민들이 언제 어디서든 운동을 즐길 수 있는 건강한 보성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지역경제 활성화와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한 복안도 제시했다.

김 군수는 “농어촌 생활용수 개발 사업과 마을 하수도 시설 확충, 노후상수도 정비로 깨끗하고 안전한 물 공급이 가능해진다”며 “벌교역∼부용교 주차 차로와 인도정비, 보성읍 도시계획도로가 마무리되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는 이어 “벌교매일시장 시설 현대화 사업과 문화예술융합형 시장 육성, 신규 농공단지 조성 및 사회적 경제 기업을 육성하겠다”며 “기업 하기 좋고, 장사하기 좋고, 취업하기 좋은 보성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김철우 보성군수는 “지난해 우리 모두는 보성군의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2019년은 그 가능성을 바탕으로 발전과 혁신, 변화의 보성을 만들어 나가는 데 정진하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성=김용백 기자 kyb@kwangju.co.kr



▲100세 이상 전국 최장수 지역에 걸맞은 ‘더불어 행복한 복지보성’ 실현

▲농어민의 값진 땀방울 가치를 인정받는 ‘다함께 잘사는 농림어업’ 육성

▲작은 목소리도 크게 듣는‘군민중심 공감행정’ 구현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미래를 키우는 교육환경’ 조성

▲천년의 역사와 문화 관광기반을 바탕으로 ‘특색 있는 문화체육관광’ 실현

▲주민의 삶에 즉각적인 변화를 선사하는‘편안한 정주여건과 지역경제 활성화’

▲권역별 균형개발과 시설 확충으로 지역경쟁력 강화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