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년차 이상 민방위 대원 비상소집훈련 장성군, 온라인교육으로 대체 시행한다
2019년 07월 05일(금) 04:50
장성군이 5년차 이상 민방위 대원의 교육 부담 완화를 위한 비상소집훈련 대체 민방위 온라인교육(디지털민방위)을 시행한다.

1년 이상 4년 미만의 민방위대원은 1년에 4시간 집합교육을 하고, 5년 이상 만40세까지의 대원은 연 1회 1시간의 비상소집훈련을 의무적으로 하게 돼 있다.

하지만 5년차 이상 비상소집 대상자는 일상생활에서 생업에 종사하는 대원들이 대부분으로 비상소집훈련 1시간 교육을 받기 위해 훈련 장소까지 왕복하는데 수 시간을 할애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군은 이를 개선하기 위해 민방위 온라인교육을 추진한다.

‘민방위 온라인교육(디지털민방위)’은 5년차 이상 민방위대원이면 누구나 수강할 수 있다.

PC 또는 스마트폰으로 24시간 교육을 받을 수 있어 시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으며, 언제든 기한 내에 교육을 이수하면 된다.

교육은 민방위 대원의 임무와 역할, 화생방, 심폐소생술 등 15개 과목으로 구성된 1시간 강의로, 지진, 화재, 풍수해, 전기안전 등 생활안전 기본상식도 함께 익힐 수 있어 위급한 재난 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방법도 배울 수 있다.

강의 종료 후 객관식 평가 20문항 중 14문항 이상 합격이면 교육을 이수한 것으로 인정된다.

지난 1일부터 시작된 1차 교육은 오는 8월 31일까지이며, 2차 교육은 10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이다.

/장성=김용호 기자 yongho@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