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정신응급 대응 협의체’ 구성
2019년 06월 24일(월) 04:50
무안군이 유관 기관이 참석하는 ‘정신응급 대응 협의체’를 구성하고 첫 회의를 개최했다.<사진>

정신응급 대응 협의체는 정신과적 응급상황 발생 때 효과적인 대응을 위해 경찰, 소방, 병원 등 각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회의에는 각 기관별로 다르게 적용받는 응급 상황 및 자·타해 위험성을 판단하는 기준을 재정립했으며, 응급상황 현장 출동시에 지체 없는 업무 소통으로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할 것을 협의했다.

또 업무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에 대한 사례를 통해 개선점을 논의했다.

정신건강복지센터는 경찰서와 소방서를 대상으로 정신 질환자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현장 대응 능력을 기를 수 있도록 전문적인 교육을 제공할 것을 약속했다.

무안군 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는 “정신응급 대응체계에 대한 지역사회 실정을 반영한 대응 지침을 마련해 관계기관에 공유할 계획”이라며 “협의체 회의는 일회성이 아닌 분기별 1회 이상 정기적으로 실시해 군민의 안전을 위한 지역사회 대응체계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무안=임동현 기자 idh@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