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쉬었다 가세요”…화순 횡단보도 장수의자 설치
2019년 06월 21일(금) 04:50
화순군이 지역 내 주요 횡단보도에 어르신 등 교통약자의 안전한 도로 횡단을 돕기 위한 ‘장수 의자’를 설치해 눈길을 끈다. <사진>

화순군에 따르면 군은 최근 교통 혼잡지인 광덕택지지구 국민은행 교차로, 우체국 사거리 등 횡단보도 12곳에 장수 의자를 설치했다.

군은 앞으로도 장수 의자 설치를 점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장수 의자는 어르신 등 교통약자의 안전한 횡단을 돕고 잠시라도 쉴 수 있는 여유를 제공해 안전한 보행 환경 조성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장수 의자 설치는 보행자 사망사고 통계 분석에 따른 조치다.

행정안전부 2017년 통계에 따르면 전국 교통사고 사망자 4185명 중 보행 사망자가 1675명(40%)이고, 이 중 노인 보행 사망자가 906명으로 54%에 달한다.

또 노인 보행 사망자의 37%(335명)는 무단 횡단을 하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군은 무단횡단을 하는 이유에 대해 ‘신호를 기다리고 서 있으면 다리랑 허리가 너무 아프다’거나 ‘다리가 아프지만 끌고 다니는 카트에 앉아서 기다리기도 한다’며 어려움을 호소하는 어르신들을 보고 장수 의자를 착안했다.

/화순=조성수 기자 css@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