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 학생 프로야구 관람
전남도교육청 5438명 초청
2019년 05월 23일(목) 00:00
전남도교육청은 지난 21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전남 농어촌지역 학생들을 위한 프로야구 관람 행사를 가졌다.

이날 섬과 벽지, 면소재지 초·중학교 학생 5438명과 교직원 1606명 등 7044명은 KIA 타이거즈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를 관람했다. 이번 행사는 NH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의 입장권과 도교육청의 차량지원, 누리문화재단의 도시락 후원 등으로 마련됐다.

/박기웅 기자 pboxer@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