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들 땀으로 키운 고구마 200kg 다문화가족센터 등 전달
2018년 11월 09일(금) 00:00
광주복지재단의 빛고을노인건강타운(본부장 문혜옥)이 최근 ‘빛고을 텃밭정원’에서 생산한 고구마 200kg을 남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 4곳에 전달했다.







전달한 고구마는 ‘빛고을 텃밭정원’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한 20여 명 어르신들이 여름내 땀 흘리며 손수 가꿔온 친환경 농산물이다. 빛고을노인건강타운은 ‘빛고을 텃밭정원’ 체험프로그램을 3년전부터 운영하고 있다. 지난 7월에는 고려인 마을 등 관내 복지시설 4곳에 텃밭정원에서 키운 감자를 기증하기도 했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