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포츠/연예
오피니언
기획시리즈
트럼프, 대북제재 담판 지으러 11월 중국 간다
미국, 미심쩍은 중국에 대북제재 이행 압박

2017. 09.14. 00:00:00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는 11월 중국을 방문한다고 스티브 배넌 전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12일(현지시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 정권 수립의 공신이면서도 미 정부의 대북 전략을 공개한 뒤 백악관에서 퇴출당한 배넌 전 전략가가 이날 홍콩에서 열린 글로벌 금융기관 CLSA 주최 투자자포럼의 연설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가 전했다.
그는 연설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11월 중국을 방문할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은 전 세계 지도자 가운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가장 존경한다”고 말했다.
블룸버그도 이날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로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이 11월 중국을 방문하기로 했다”고 이 사안에 밝은 한 소식통을 인용해 전했다.
로이터통신은 양제츠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이 이날 워싱턴을 방문한 사실을 전하면서 트럼프 대통령의 중국방문 일정 등과 관련한 세부 사항을 조율한 것 아니냐는 전망을 내놨다.
앞서 일본 아사히신문은 북한의 6차 핵실험 이후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중국 지도부가 양 국무위원을 12∼13일 미국에 파견할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양 국무위원은 이날 워싱턴에서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과 만나 트럼프 대통령의 중국 방문 일정뿐 아니라 전날 유엔 안보리가 만장일치로 채택한 신규 대북제재 이행 방안 등과 같은 북핵 대응책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트럼프 대통령이 방문이 성사된다면 두 정상은 최대 안보 현안으로 떠오른 북핵 및 미사일 해법 마련과 무역갈등, 남중국해 문제 등 굵직굵직한 사안을 놓고 담판을 지으려 할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스포츠

연예

  1. 신혜선·양세종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10% 돌파
  2. H.O.T.부터 신화·god까지…추억 소환하는 '오빠'…
  1. KBS 광복절 특집 다큐 '독립운동을 한 의사들'

  2. Warning: imagecreatefromjpeg() [function.imagecreatefromjpeg]: gd-jpeg, libjpeg: recoverable error: Premature end of JPEG file in /home/kwangju/m/include/codding.php on line 291

    Warning: imagecreatefromjpeg() [function.imagecreatefromjpeg]: '/home/kwangju/public_html/upimages/gisaimg/201808/14_638784.jpg' is not a valid JPEG file in /home/kwangju/m/include/codding.php on line 291

    Warning: imagesx():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Image resource in /home/kwangju/m/include/codding.php on line 304

    Warning: imagesy():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Image resource in /home/kwangju/m/include/codding.php on line 304

    Warning: imagecopyresampled():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Image resource in /home/kwangju/m/include/codding.php on line 304

    Warning: imagedestroy(): supplied argument is not a valid Image resource in /home/kwangju/m/include/codding.php on line 309
  3. 박명수-한수민 부부, TV조선 '아내의 맛'서 일상 공…
더보기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