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포츠/연예
오피니언
weekend
스포츠
기아타이거즈
연예
레저

LA 다저스 ‘충격의 10연패’
콜로라도에 1-8 또 완패

2017. 09.12. 00:00:0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승승장구하던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충격의 10연패에 빠졌다.
다저스는 11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 있는 홈 구장인 다저스타디움에서 콜로라도 로키스와 대결해 1-8로 완패했다.
지난 3일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벌인 더블헤더 1·2차전을 모두 패하면서 시작한 다저스의 연패 행진은 10경기째로 늘었다.
베테랑 좌완 선발투수 리치 힐은 5이닝 4피안타 2볼넷 5탈삼진 2실점을 기록하며 팀 연패를 끊는 데 실패했다. 힐 개인적으로도 4연패에 빠지며 시즌 8패(9승)째를 떠안았다. 힐은 놀런 아레나도에게 1회 초 적시타를 맞아 선취점을 허용하고, 3회 초 솔로 홈런까지 내줬다.
다저스 타선이 한 점도 뽑아내지 못하는 사이 8회 초 등판한 신인 투수 워커 뷰흘러가 마크 레이놀즈에게 만루 홈런을 맞아 점수가 더욱 벌어졌다.
8일 콜로라도전에서 2이닝 무실점으로 성공적인 빅리그 데뷔전을 치렀던 뷰흘러는 이날 두 번째 등판에서는 0.1이닝 2피안타(1피홈런) 2볼넷 1탈삼진 4실점으로 무너졌다.
다저스는 9회 말 대타로 나온 신인 알렉스 버두고의 솔로 홈런으로 무득점 굴욕에서는 겨우 벗어났다.

/연합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