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포츠/연예
오피니언
weekend
뉴스 홈
정치
경제
사회
시군
문화

시립창극단 ‘가을을 그리는 타현’ 14일 광주문예회관

2017. 09.12. 00:00:00

광주시립창극단(이하 시립창극단)이 수시공연 ‘가을을 그리는 타현’을 선보인다. 오는 14일 오후 7시 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소극장.
이번 공연에서는 ‘가을의 풍류’를 주제로 가·무·악이 어우러지는 무대를 선보인다.
50여 명의 시립창극단 예술단원들이 펼치는 이번 공연은 우리나라 민속예술의 진수를 풍성하게 감상할 수 있는 공연으로, 시립창극단의 색깔을 더해 특별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옥삼류 가야금 산조’, ‘박종선류 아쟁 산조’, ‘한갑득류 거문고 산조’ 등의 산조 공연과, 신명나는 모듬북 협주곡 ‘타’, ‘쇠춤’, ‘소고춤’, ‘버꾸춤’ 등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유영애 예술감독은 “몸과 마음이 풍성한 가을의 정취 공연에 담아 전달하고 싶었다”며 “많은 분들이 오셔서 가을밤의 풍류를 즐기고 국악의 매력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1989년 창단되어 한국음악의 발전과 보급을 위해 앞장서온 광주시립창극단은 이번 공연을 통해 국악 선율로 농익는 가을 밤을 관객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공연예매와 자세한 내용은 광주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gjart.gwangju.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석 1만원. 문의 062-526-0363.
/전은재기자 ej6621@

기사 목록

검색